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구미
구미시, 내년부터 첫째 애 출산장려금 10만→100만원
구미시는 내년부터 출산장려금을 대폭 올려 지급한다고 5일 밝혔다.

첫째 애 출산장려금(축하금+장려금)을 현행 10만원에서 100만원으로 올린다.

또 둘째는 60만원→120만원, 셋째 160만원→200만원, 넷째 260만원→300만원, 다섯째 이후 360만원→400만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지급대상은 내년 1월 1일 이후 출생아이며, 지급기준은 출생일 기준으로 부모가 구미시에 주소를 둬야 한다.

구미시 합계 출산율은 2014년 1.44명, 2016년 1.34명, 2018년 1.11명으로 매년 감소하고, 첫째 애의 구성비는 54.4%이다.

구미시는 이에 따라 출산장려금을 올리고 현행 셋째 애 이후 출산 지원정책을 첫째 애부터 확대 적용하기로 했다.

난임 부부 시술비, 고위험 임산부 의료비, 임신부 기형아 검사 등의 출산지원책을 첫째 애부터 지원한다.

남보수 기자   bosu88@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보수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