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구미
꼴찌 상태 구미시 청렴도 3등급 진입 1등급 도약 발판 눈앞민선 7기 출범 이후 강력한 청렴 의지의 첫 성과
   
▲ 구미시청전경
꼴찌 상태이던 구미시 종합청렴도가 2등급으로 대폭 상승함으로써 청렴도 1등급 도약 발판을 마련했다.

이는 민선 7기 출범 이후 강력한 청렴 의지의 첫 성과로 ‘참 좋은 변화, 행복한 구미’를 위한 신뢰받는 시정 구현의 발판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구미시는 국민권익위원회에서 실시한 공공기관 청렴도 조사에서 지난해보다 2단계 상승한 종합청렴도 3등급을 달성하며 시민들로부터 행정신뢰도를 높였다.

9일 국민권익위원회가 발표한 이번 측정 결과에서 구미시는 외부청렴도 5등급에서 3등급, 내부청렴도는 3등급을 유지하면서 종합청렴도가 0.94점 상승한 3등급으로 평가를 받았다.

이는 민선7기 출범 이후 참 좋은 변화, 행복한 구미를 시정방침을 표명하며 장세용 구미시장의 강력한 청렴 의지를 주축으로 모든 공무원이 투명하고 깨끗한 청렴구미 실현을 위한 함심노력한 결과로 평가하고 있다.

구미시는 장세용 시장 취임 후 반부패 청렴 정책을 시정의 핵심가치로 정하고, 기본부터 다시 시작한다는 마음가짐으로 총력을 쏟은 결과로 분석했다.

구미시는 지난 3년 연속 5등급에 머물렀던 청렴도 등급을 높이기 위해 △기관장 청렴관심도 제고 △자율적 내부통제 시스템 운영 △청렴 특별교육, 청렴상시학습 △공직자 부조리 신고센터 운영 △내부고발 시스템 운영 △청렴관련 SMS 문자 발송 및 홍보물 제작 배포하는 등 자구책 마련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

행정의 투명성 제고 및 부패유발요인 제거를 위해 제도를 개선하고, 공사 용역 보조금 인허가 민원 등 부패취약분야에 대한 “청렴해피콜 운영”으로 집중 모니터링을 실시한 것이 외부청렴도 상승에 크게 기여한 것으로 보고 있다.

또한, 청렴캠페인을 펼쳐 청렴 실천 문화를 확산시키는 한편 청탁금지법이 안정적으로 정착되도록 팝페라 청렴콘서트, 간부공무원 청렴특강 등을 실시한 것도 큰 효과를 본 것으로 나타났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이번 결과에 만족하지 않고 청렴도 1등급을 목표로 시민이 공감하고 동참할 수 있는 청렴 도시 구미를 구현하기 위해 강도 높은 청렴 시책 추진을 통해 최선을 다할 것이며, 모든 공직자들이 청렴을 행정의 최우선 가치로 삼아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국민권익위원회는 매년 민원인, 공직자, 지역주민, 전문가 등을 대상으로 공공기관의 업무처리과정과 부패경험 인식 처리 등 투명성을 조사하고 청렴도 수준(1~5등급)을 발표하고 있다.

남보수 기자   bosu88@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보수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