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대구
수성구, 선별진료소 24시간 운영
   
대구 수성구는 24일부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선별진료소를 24시간 운영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는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속히 늘어나면서 유증상자에 대한 빠른 검체 채취를 위해 24시간 선별진료소 운영을 위해 공중보건의 10명을 지원받아 3개조로 팀을 구성해 운영한다.

수성구청은 빠른 검체 채취를 위해 보건소 내에 음압텐트를 24일 19시 경 1개를 설치하고, 28일에도 1개 더 구입해 설치하기로 했다.

한편 24시간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하기 위해 수성구보건소 등에 근무인력 67명을 추가로 투입하고, 상시적 대응인력을 위한 간이침대, 컵라면 등 물품을 지원한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코로나19 대응 관련 계속되는 격무에 직원들이 극도의 피로감을 호소하고 있으나, 이를 극복하고 주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 하고 있다”고 말했다.

조영준 기자  jebo777@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영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