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경산
[4.15 총선 방향타] 미래통합당 경산시 이천수 예비후보 '소상공인에 대한 입체적인 서민지원 대책 촉구"정부차원의 영세사업자 소상공인에 대한 입체적인 서민지원 대책 촉구
   
이천수 미래통합당 경산시선거구 예비후보는 정부가 위험지역 다중시설 등에 자발적 영업중단 권고와 시민의 자가격리 권고에 따른 강력한 서민 지원 대책을 촉구했다.

이 예비후보는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메르스 부실대응을 비판하며 박근혜 전 대통령을 수퍼전파자라고 비판했었다. 지금 코로나19 사태를 관리하고 있는 문 대통령이 국민에게 정부를 신뢰해 달라고 말할 수 있나”라고 비판했다.

또한 “코로나19가 곧 진정국면으로 접어들 것이라는 대통령의 말을 믿고 어려운 경제 불황에서도 참고 견뎌보자던 경산시의 골목 상인들과 중소기업들의 분노가 폭발 직전에 있다. 정부는 서민들이 실감할 수 있는 지원 대책을 강구해서 최단 시간에 시민들이 안정을 찾을 수 있도록 금융 및 세제지원과 관련한 특단의 대책을 강구해 주기를 강력히 촉구 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천수 예비후보는 “코로나19 진료와 확산 방지를 위해 수고하는 보건행정기관 공무원들과 의료기관의 의사와 간호사, 그리고 자가격리에 자진해서 참여하고 있는 시민 여러분께 경의를 표하며, 시민이 함께 노력하면 코로나19 사태를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을 것이다. 힘들고 고통스럽더라도 시민이 한마음이 되어 위기를 극복해 나갈 것을 호소 드린다”라고 밝혔다.

조영준 기자  jebo777@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영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