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청도
청도군, 코로나19 확진 판정후 완치자중 전국 최고령
청도군은 코로나19 국내 완치자 4천144명중 전국 최고령 확진자(97세, 여)가 지난 25일 완치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완치자 황 모 할머니는 지난 13일 자택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 후 포항의료원으로 이송돼 13일간 집중치료 끝에 25일 완치 판정을 받았고 현재 자택에서 자가격리 중이다.

황 모 할머니는 3남을 두고 아들 홍모(73세) 씨와 현재 각남면에 거주하고 있으며 아들 홍 모 씨는 지난 2002년도에 청도군에 귀농한 농업인으로 농업기술센터 아카데미 과정과 정보화 과정을 수료했고 현재 귀농연합회원으로 청도군 농업 발전을 위해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으며, 여러모로 애써 주신 군수을 비롯한 청도군관계자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진심으로 위로의 말씀과 어려운 여건속에서도 우리 군에 대한 믿음으로 완치될 수 있도록 노력해 주심에 군민과 함께 깊은 감사를 전한다"며 선물과 감사의 편지를 전달했다.

한편 청도군은 지난달 19일 첫 코로나19 확진자가 청도대남병원에서 발생한 이후 총 142명이 확진돼 지난25일 현재까지 총102명이 완치(완치율 72%)됐으며, 지난 14일 부터 현재까지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고 있다.

조영준 기자  jebo777@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영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